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맨위로 이동


타이틀

파주시의회 paju city council

맨위로 이동


전체메뉴

맨위로 이동


기능 버튼

  • 프린트
  • 글자를 크게
  • 글자를 보통으로
  • 글자를 작게

맨위로 이동


통합검색

통합검색

맨위로 이동


사이드메뉴

  • HOME
  • ENGLISH
  • 어린이

맨위로 이동


GNB 메뉴

맨위로 이동


비주얼

시민의 참뜻을 대변하는 파주시의회가 되겠습니다. 시민에게 열린의회 시민에게 신뢰받는 의회

맨위로 이동


홈 > 의회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본문

파주시의회 보도자료를 알려드립니다.
                            시민 여러분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파주시의회가 되겠습니다.

게시판 보기
제 목 파주시의회, 한국도로공사 항의 방문_자유로IC 설치 촉구
작성자 파주시의회 작성일 2019-06-05 조회수 116
첨부파일
파주시의회, 한국도로공사 항의 방문_자유로IC 설치 촉구

파주시의회, 한국도로공사 항의 방문_자유로IC 설치 촉구

파주시의회, 한국도로공사 항의 방문

-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에 자유로IC 설치 촉구 -

파주시의회(의장 손배찬)5일 의정부시 소재 한국도로공사 김포양주건설사업단을 항의 방문해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에 자유로IC는 반드시 설치되어야 한다!”성명서를 전달하고 김포~파주 구간에 자유로IC 설치 반영을 강하게 촉구했다.

 

시의회는 한국도로공사를 항의 방문한 자리에서 성명서 낭독을 통“20177월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가 2공구 턴킨 발주시 자유로 접근성 개선을 위해 자유로IC 설치 방안을 기술제안토록 공고문에 명시 하겠다고 약속해 놓고 이제 와서 자유로IC 설치 계획이 는 현대건설을 선정 한다면 국민이 어떻게 정부를 믿고 따를 수 있느냐고 비판했다.

 

특히, 대우건설과 대림건설 컨소시엄의 경우 자유로 연결을 위한 술제안을 제시하였고 턴키방식으로 추가 비용이 들지 않음에도 유로IC 기술제안을 한 건설사를 제외하고 현대건설 컨소시엄을 선정한 결과에 대해 문제를 제기 하지 않을 수 없다고 주장했다.

함께 항의방문한 김형근 출판도시입주기업협의회장과 성기율 파주시이·통장연합회장, 김경선 파주시새마을회 회장, 이강국 교하동 주민대표는자유로IC 없는 제2순환고속도로 건설은 46만 파주시민을 무시하는 결정이라며, 정부는 파주시민의 의견을 무시하고 사업을 독단적으로 추진해선 안된다고 토로했다.

 

손배찬 의장은 조남훈 건설처장에게 성명서를 전달하며 “12월 완료예정인 한강하저터널 실시설계에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파주시민의 염원을 담아 자유로IC 설치를 반영해 줄 것을 강력히 요구했다.

 

한편, 파주시의회는 지난달 30일 성명서를 발표하고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 김포~파주 구간에 자유로IC가 설치가 반영되어야 함을 강력히 요구하고 나섰다.

 

앞으로 한국도로공사 항의방문을 시작으로 김포~파주구간 2공구 구간에 자유로IC 설치가 반영될 수 있도록 파주출판도시 및 인근 주민들과 함께 국토교통부 등 관계기관에 지속적으로 요구할 계획이다.

 



목록

저작권정보

(10932) 경기도 파주시 시청로 66 (아동동) 파주시의회/TEL : 031-940-8326/FAX : 031-940-8319
COPYRIGHT 2014 BY PAJU CITY COUNCIL. ALL RIGHTS RESERVED

맨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