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맨위로 이동


타이틀

파주시의회 paju city council

맨위로 이동


전체메뉴

맨위로 이동


기능 버튼

  • 프린트
  • 글자를 크게
  • 글자를 보통으로
  • 글자를 작게

맨위로 이동


통합검색

통합검색

맨위로 이동


사이드메뉴

  • HOME
  • ENGLISH
  • 어린이

맨위로 이동


GNB 메뉴

맨위로 이동


비주얼

시민의 참뜻을 대변하는 파주시의회가 되겠습니다. 시민에게 열린의회 시민에게 신뢰받는 의회

맨위로 이동


홈 > 의회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본문

파주시의회 보도자료를 알려드립니다.
                            시민 여러분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파주시의회가 되겠습니다.

게시판 보기
제 목 파주시의회, 중국 항일유적지 답사로 순국선열의 발자취 찾아
작성자 파주시의회 작성일 2019-05-03 조회수 109
첨부파일
파주시의회, 중국 항일유적지 답사로 순국선열의 발자취 찾아

파주시의회, 중국 항일유적지 답사로 순국선열의 발자취 찾아

파주시의회, 중국 항일유적지 답사로 순국선열의 발자취 찾아

파주시의회, 중국 항일유적지 답사로 순국선열의 발자취 찾아

 

파주시의회, 중국 항일유적지 답사로 순국선열의 발자취 찾아

- 독립정신 계승 및 올바른 역사관 확립으로 충실한 의정활동 모색 -

 

파주시의회는 지난달 29일부터 53일까지 45일간의 일정으로 한국산업기술원 지방자치연구소과 함께 중국 상해, 연길, 하얼빈에 소재한 항일 유적지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에는 최유각 자치행정위원장을 단장으로 총 10명의 의원과 사무국 직원 3명이 함께했다.

 

시의회는 3·1운동 100주년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이하여 항일유적지 답사를 통하여 나라사랑의 의미를 되새기고 순국선열과 애국지사의 정신을 계승하여 올바른 역사관을 확립하고, 최근 일본의 역사왜곡 문제 등에 올바르게 대처하고자 연수를 계획했다고 밝혔다.

 

시의원들은 첫날 상해 임시정부청사 공식방문을 시작으로 1932429일 도시락 폭탄 의거가 있었던 홍구공원(현 노신공원)의 윤봉길 기념관과 애국지사 유적지를 탐방했다.

 

둘째 날에는 연길과 용정으로 이동해 민족운동가들이 자주 올랐던 일송정, 간도 지방의 해란강, 윤동주 시인이 다니던 용정중학교 등을 방문하고 북간도 독립운동 사적지인 명동촌으로 이동해 민족운동의 산실이 되었던 명동교회와 민족교육 기관인 명동학교 등 애국지사 유적지를 탐방했다.

 

51일과 2일에는 민족의 영산 백두산과 1939년 이시이 시로가 창설한 하얼빈의 일본군 731부대 유적지를 둘러본 후 마지막 날에는 안중근 의사 기념관을 방문했다.

 

최유각 연수단장은 해외연수에 대한 관광·외유성 비판을 불식하고자 취임 후 첫 국외연수를 준비 단계부터 투명하고 실효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다앞으로도 연수를 통해 습득한 지식과 정보를 의정분야에 충분히 활용할 수 있도록 내실있게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목록

전체게시물 164, 현재 1 / 전체 17페이지

저작권정보

(10932) 경기도 파주시 시청로 66 (아동동) 파주시의회/TEL : 031-940-8326/FAX : 031-940-8319
COPYRIGHT 2014 BY PAJU CITY COUNCIL. ALL RIGHTS RESERVED

맨위로 이동